1. 커피의 품종

커피나무는 자연적으로 생겨나거나 사람에 의해 개량되어 수많은 품종이 존재합니다. 각 품종이 가지는 고유한 유전형질은 커피의 품질과 향미를 만들어내는 요소가 됩니다.


(1) 커피나무의 분류
커피나무는 꼭두서니과(Rubiaceae) 코페아속(Coffea)의 커피콩을 생산하는 나무입니다. 코페아속에도 100가지 이상의 종이 있으며, 현재에도 새로운 종이 계속해서 발견되고 있습니다. 그중에서 상업적으로 재배되는 대표적인 나무는 아라비카종(Coffea Arabica)과 카네포라종의 로부스타(Coffea Canepohora, Robusta) 입니다. 아라비카 종은 유게니오이데스종(Coffea Eugenioides)과 카네포라종의 자연 교배종을 그 기원으로 합니다. 카네포라종은 크게 코일로우(Kouillou)와 로부스타(Robusta)라는 두 가지 유전형으로 나뉘며, 로부스타가 대표적입니다. 아프리카와 아시아 일부에서는 소규모로 리베리카종(Coffea Liberica)이 재배되고 있습니다.

커피나무 품종 유전적 계통도


1) 아라비카종(Coffea Arabica)
아라비카종은 에티오피아에서 기원합니다. 13~14세기 아랍인들이 커피 씨앗을 에티오피아에서 예멘 지방으로 들여와 재배하였습니다. 예멘에서 재배된 아라비카종이 에티오피아를 제외한 전 세계에서 재배되는 종의 기원이 되고 있습니다. 이후 예멘에서 자바섬으로 넘어가 티피카 계통, 부르봉섬(레위니옹섬)으로 넘어가면서 부르봉 계통이 발생하게 됩니다. 그래서 아라비카 계통은 크게 ‘에티오피아 계열’, ‘티피카 계열’, ‘부르봉 계열’의 세 가지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① 에티오피아 계열
아프리카는 수천 가지의 품종이 다양하게 자라고 있기 때문에 현재까지도 연구와 분류작업이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대체로 화사한 향미가 특징입니다.

② 티피카 계열
열매와 씨앗이 크고 길쭉합니다. 잎은 비교적 작고 길쭉하며 청동색을 띠고 있습니다. 생산성은 낮은 편이지만 향미와 품질이 좋은 편입니다.

③ 부르봉 계열
티피카 계열에 비교하여 잎이 밝은 녹색을 띠고 열매와 씨앗이 더 둥근 형태를 가지고 있습니다. 생산지에 따라 다양한 향미를 보이며 맛의 균형이 좋은 편입니다.


2) 카네포라종(Coffea Canephora)
카네포라 종의 재배는 로부스타가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아라비카와 비교하면 품질이 떨어지는 편이지만 열대 저지대 적응력과 커피잎녹병에 대한 내성이 뛰어납니다.


3) 종간 교배종
아라비카 커피 육종은 대체로 종간 교배를 통해 리베리카종이나 카네포라종으로부터 내성 인자를 도입하는 쪽으로 흘러왔습니다.

① 아라비카종 + 리베리카종
인도네시아에서 개발된 Kalima, Kawisari 그리고 인도에서 개발된 S26, S288, S795 등이 있습니다.

② 아라비카종 + 카네포라종
Hybrid of Timor(HdT)가 대표적입니다. 커피잎녹병에 대한 내성이 있고 생산성도 좋아 품종 개량 프로그램에서 모체로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

Top Button